< 2FeRed's Conundrum of Life :: [육아] 부모의 싸움, 아이에게 좋지 않아요(당근) ^^;;

  
Theme
사소한 문제로 다투지 말지어다, 부부들이여.


Comments
엄마, 아빠! 싸우지 마세요. 아이에게 좋지 않아요.



매우 오랜만의 아이/육아 관련 포스팅입니다.

베이비트리의 전문가 칼럼을 오랜만에 들어가서 그런지...

새롭지는 않지만 다시금 강조될만한 내용들, 업그레이드 할 내용들이 참으로 많군요.

오늘은 부모의 싸움이 아이에게 좋지 않다는 아주 지당하신 말씀의 전문가 칼럼을 소개할까 합니다.

아주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학 교실의 교수로 재직 중이신 조선미 선생님의 글이다.

(EBS 60분 부모, 에 출연하셔서 유명하기도 하신 분이다)

하루는 유치원에서 담임선생님으로부터 전화가 왔다.
예전에는 그러지 않던 아이가 친구들과 사소한 문제로 다투고 화를 자주 낸다는 것이었다.
부모들은 아무래도 자신들의 다툼이 아이에게 영향을 주었을 것 같아 고민이 됐다.
그러다 다시 싸움이 일어났다.

** 중요한 건 바로 이 파트죠 -_-;;
아이 문제로 대화다운 대화를 하자며 시작한 이야기가 다시 싸움이 되는
아주 일상적이고 쉽게(?) 우리 주위에서 목격되는 상황말이죠 ** 

옆에서 지켜보던 아이가 용기를 내서 한마디 한다.
엄마, 지금 아빠하고 싸워?”
아니야. 엄마 아빠 싸우는 거 아니고, 아빠가 엄마한테 할 얘기가 있어서 그래!”
싸우는 거 같은데....”

며칠 후 다시 담임선생님으로부터 전화가 왔다.
아이가 이상한 행동을 보인다는 것이다.
친구와 다투는 아이에게 이야기를 하자고 부르니 얼굴이 사색이 돼서 무서워하더라는 것이다.
선생님, 얘기하기 싫어요. 얘기 안 하면 안돼요?”라며 아이는 화장실로 도망을 쳤다고 한다.

부모가 살면서 다투지 않는 경우는 없을 것이다.
또 다투다보면 어떤 상황인지 잊어버리고 아이 앞에서 다투게 될 때도 있다.
부모의 모든 다툼이 아이에게 좋지 않은 영향을 주는 것은 아니지만
몇 가지 중요한 점은 기억하고 있을 필요가 있다
.

1. 부모의 다툼이 아이 때문이라는 인상을 주지 않도록 한다.

불가피하게 의견대립이 생기거나 감정싸움이 생길 수도 있다.
그렇지만 아이에게 부모의 싸움이 자기 때문이라고 생각하게 되면
아이에게는 상당히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
이런 상황에서 스트레스가 누적되면 아이는 위축되거나
자신감이 떨어지는 방향으로 변할 수도 있고
,
말썽을 부리거나 문제행동을 하는 방향의 변화를 보일 수도 있다.
따라서 아이로 인해 언쟁을 해야 할 상황이라면 아이가 보지 않는데서 하도록 해야 한다.

2. 명백하게 싸웠다면 싸웠다는 사실을 부정하지 않도록 한다.

아이가 뭘 알까 싶어 상황을 부정하는 식으로 반응하는 부모들도 많다.
화가 났으면서 화나지 않았다고 하고,
싸우고도 그냥 이야기를 했다고 하는 것은 아이의 감정을 부정하는 것이 된다.
, 아이는 부모의 다툼으로 무섭고 두려운데
부모가 다투지 않았다고 하면 그 감정을 해소하기 어려워진다
.
솔직하게 아이의 눈높이에 맞추어 이야기해주되
그것으로 끝내면 안돼고 부모가 서로 화해하는 모습을 보여주어야 한다
.

3. 서로 의견이 다른 부분은 최선을 다해 조율하도록 한다.

엄마는 침대에서 뛰면 안 된다고 하는데 아빠는 놀아도 된다고 하는 것이나
수퍼마켓에서 장난감을 사달라고 조를 때 아빠는 사준다고 하고 엄마는 안 된다고 화내는 것
.
이런 복잡한 상황을 아이는 이해하지 못한다.
아이는 무엇이 규칙인지 알지 못하고 같은 행동을 반복하게 되거나
부모의 다툼을 불안하게 바라볼 수 밖에 없다
.
따라서 부부가 가능하면 양육의 원칙을 일치시키되 일치되지 않는 부분에 대해서도
아이가 혼란스럽지 않도록 어떻게 할 것인지 규칙을 정해놓아야 한다.

많은 지식들이 그러하지만..
사실 듣고, 보고, 읽고나면 별 것 아닌 것들이
현실 상황에서는 왜 그리 지켜지기 힘든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먼저 참아야지, 내가 이해해야지, 라고 생각하다가도
정작 대화가 싸움으로 넘어가는 그 순간,
제 주장만을 관철시키기에 바빠지고, 목소리가 커지는 것.
이젠 지양해야겠군요.



엄마 아빠를 통해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 알 수 있는 잠언이가 되길 바랍니다.
그러기 위해 저희 부부의 모습이 잠언이에게 정적인 역할 모델(positive role model)이 되고,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는 대화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겠죠.

간만의 포스팅은 이렇게 훈훈하게 마치도록 합니다. 끝.

 


아름다운 인터넷 문화를 위해 댓글을 남겨주세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