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FeRed's Conundrum of Life :: [경주맛집] 경주 할매국밥

  • 수많은 블로그들에 범람하는 맛집 소개들이 있는데

    맛으로만 평가한 블로그는 드물어 2FeRed's Grand Table 이라는

    음식전문 포스팅을 시작합니다. -_-;


    당연히(?) 주관적이지만 맛은 보장합니다.^^

    (주관적이지만 맛을 보장한다는,,,, @.@)


맛집소개

경주에는 큰녀석과도 놀러가보고 했던 좋은 추억이 있습니다.

고즈넉한 분위기가 전라도의 전주와 비슷하더라구요.

이번에는 후배와 출장시 복귀전에 들린 국밥집을 소개해드립니다.

그 전에 들린 밀면집 아저씨가 소개해준 집이라 먼거리를 감수하고 갔습니다.

경주 중앙시장 한복판에 있습니다.

아래는 차림상.

가격은 저렴한 편인것이.. 양이 무지하게 나옵니다. -0-;

아래가 수육과 술국입니다.

양이 너무 많아서 결국에는 남겼습니다. -_-;

맛은.. 글쎄요.

어디서나 볼 수 있는 국밥이었으나

시장의 인심이 엄청 후해서 배부르게 먹고 남겼습니다. ㅜ.ㅜ;


찾아가시는 길

다음지도에는 진배기 할매국밥으로 나오는데..

아마도 저 위치쯤에 있습니다.


맛집평가

가족여행단위가 많은 경주에서는 그다지 추천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친구끼리 여행에서 술한잔 하고 싶으실 경우에는 추천드립니다.

사실 경주가 가족여행? 분위기가 강해서 이런저런 술집찾기란 여행객에게는 좀 어렵거든요.

가격대 양은 정말 추천합니다.

맛은.. 그냥 평범해요.^^



FERED POINT B-Table

- 경주에서 한잔 하고 싶으신 분에게는 추천.
  • Grand-Table (죽기전에 한번은 반드시 가보기를 추천)
  • S-Table (그 지역에 들린다면 반드시 먹어봐야 함)
  • A-Table (1시간 이내의 거리라면 찾아가서 먹을가치가 있음)
  • B-Table (근처에 들릴 일이 있으면 먹을가치가 있음)
  • C-Table (주변에 아는 집이 없다면 들어가서 먹을만 함)

  • FERED POINT는 맛에 영향을 주는 제반여건은 전혀 고려하지 않은 순수하게 맛으로만 평가한 포인트입니다. 직접 가보시면 이동량, 배고픔의 정도, 인테리어에 의해 맛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_-b

  • 그러나 지인들이 저에게 맛집을 소개할 때 매우 꺼려하는 점을 볼 때
    순수하게 맛에대한 부분만은 보증합니다. (주방장이 그대로라는 전제하에 말이지요.)



아름다운 인터넷 문화를 위해 댓글을 남겨주세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