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FeRed's Conundrum of Life :: [Europe Cycle Tour] #4. 독일


    그리스를 떠나 배와 기차의 조합으로 베네치아를 거쳐서 스위스로 갔으나...

    4월임에도 눈이 오는 바람에 여행을 중단했다.

    눈오는데 스위스에서 자전거탈 용기는 없었다.

    3일간 내린눈과 어설픈 텐트+침낭으로 인해 동사상태에 이르렀다. -_-;

    교훈9. 어설픈 텐트+침낭으로는 이탈리아 이북쪽 유럽여행은 힘들다.

             여름이라면 모를까 봄, 가을에는 좋은 침낭과 텐트를 추천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나마 눈이 그치고... 개나리가 피어있는 이상한 광경까지 보게되었다.

    다행히도 마크라는 영국아저씨를 만나서 독일까지 캠핑카를 타고 왔다.

    10여일간 같이 캠핑카타고 여행하다가 하이킹도 하면서 즐거운 경험을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크와 흑림지역 하이킹 도중에 사진도 찍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흑림을 빠져나와 시골농가를 지나면서 전원풍경에서 기분좋게 하이킹을 했다.

    교훈10. 마크의 캠핑카 덕에 독일에서의 많은 일정이 변경되었고

               자전거로 여행한다는 취지가 불분명해졌으나.

               좋은 경험의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는 점에서 상당히 유쾌했다.

               여행계획은 계획일 뿐 좋은 샛길이 발견되면 그 샛길로 가봐라.

    결국 독일 여행은 캠핑카를 타고 독일 남부를 돌아다니면서

    맥주기행을 한것으로 끝냈다.
아름다운 인터넷 문화를 위해 댓글을 남겨주세요. -0-;